KAIST 원자력양자공학과

게시판

  • HOME
  • 게시판
  • 하이라이트

하이라이트

Extra Form
IMG_8829.JPG





우리학과 조성오 교수님이 < 탄소나노튜브 기반의 초서형 X-선 튜브 및 이를 이용한 근접 암치료 장비 개발> 연구로

2018년 KAIST 대표 R&D 연구성과 10선에 선정되었다.


다음은 < 탄소나노튜브 기반의 초서형 X-선 튜브 및 이를 이용한 근접 암치료 장비 개발> 에 관한 신문 발췌 내용이다.




<중략>


이번 연구는 비츠로네스텍, 강남세브란스 병원의 이익재 교수 연구팀과 공동으로 진행됐다. 암 치료, 의료용 영상장치, 첨단 산업용 X-선 장비 등에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피부암은 전체 암 중에서 발병률이 가장 높아 세계적으로 매년 약 300만 명의 환자가 발생한다. 환경오염으로 인해 지구의 오존층이 파괴돼 지표면에 도달하는 자외선의 양이 점점 증가하기 때문이다.

피부암 치료에는 수술 및 약물요법 등이 있다. 수술은 흉터 및 미용적 손실, 약물은 부작용을 유발하는 단점이 있고, 상처가 비정상적으로 자란 조직을 뜻하는 켈로이드는 수술, 약물요법, 레이저 등으로 치료하고 있으나 완치가 어렵고 재발률이 높다.

반면 방사선을 이용하면 미용적 손실 없이 수 분 내 암 치료가 가능하고, 고령이나 다른 질환으로 인해 수술이 어려운 경우에도 쉽게 적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조 교수 연구팀은 강남세브란스 이익재 교수 연구팀과 공동으로 개발한 X-선 근접 암치료장비를 이용해 피부암 및 켈로이드에 대한 세포 및 동물실험을 수행했다. 이를 통해 개발한 장비가 기존의 방사선 원격 치료장비인 선형가속기(LINAC)와 동등한 치료 효과를 가진다는 것을 확인했다.

선형가속기는 현재 병원에서 널리 사용하는 방사선 치료 장비로 가격이 비싸고 크기가 커 넓은 설치 공간과 대형 차폐시설이 필요하다. 특히 발생하는 방사선 에너지가 높아 치료 부위 외 정상 세포도 훼손할 수 있다.

공동 연구팀이 개발한 X-선 근접 암치료장비는 선형가속기에 비해 10분의 1 이하의 가격이고, 국부 치료가 가능해 정상 세포의 손상을 최소화할 수 있다. 소형이기 때문에 이동할 수 있으며 방사선 차폐가 용이하다.

개발한 X-선 근접치료 장비는 인체에 삽입이 가능해 피부암과 켈로이드 등 인체 표면의 질환 치료 외에도 유방암, 자궁암, 직장암 등과 같은 다양한 암을 치료에 이용할 수 있다.

더불어 X-선 튜브를 소형화하면 내시경에 장착해 위암, 식도암, 대장암, 췌장암 등을 치료할 수도 있다. 개발한 초소형 X-선 튜브는 암 치료 외에도 의료용 영상장치, 3D 반도체 비파괴검사, X-선 물질 분석장치, X-선 리소그래피, 나노 측정 장비 등 첨단 의료 및 산업용 장비 개발에도 활용할 수 있다.

연구팀은 향후 종합병원뿐 아니라 방사선사를 보유한 개인병원에까지 개발한 X-선 근접치료 장비를 판매 및 대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반려동물용 치료 장비로도 활용할 계획이다.비츠로넥스텍은 개발한 장비에 대한 디자인과 VICX라는 상표명에 대한 지적재산권을 취득했고 현재 의료기기 인증을 준비 중이다.



출처 :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003&aid=0008924507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수상] 신지호(장창희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9 231
공지 [수상] 정영은(임만성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4 352
공지 [수상] Xuan Ha Nguyen(김용희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4 332
공지 [수상]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김채원 학생, 한국원자력학회 퀴리상 수상 file NQE 2020.09.04 365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최원호 교수, 교수협의회 회장으로 부임 file NQE 2020.08.24 574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성충기 신임교원 Interview file NQE 2020.08.24 798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원자력 및 방사선 안전 역량강화 여름학교 개최 file NQE 2020.08.10 738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조규성 교수, 환경주의 생물학자 저서 ‘WHY 원자력이 필요한가’ 번역 file NQE 2020.05.26 2022
177 이건재 교수님, 대통령 표창장 수여(2010.8.31) 관리자 2010.09.16 10586
176 [뉴스] 조성오 교수, “Journal of Nanoscience Letters” Editor로 선정! 관리자 2012.09.06 10555
175 [美타임지]KAIST 온라인전기차 세계 최고 발명품으로 선정 관리자 2010.11.15 10552
174 [이달의 연구성과] 인공신경망을 통한 핵융합플라즈마 자기장 재구성 기법 개발 – 김영철 교수 연구팀 file NQE 2019.11.26 10542
173 [시론]'탈원전' 시민참여단 뜻 아니다 file NQE 2017.10.30 10539
172 [소식]이병휘 원자력정책센터 개소식 가져(2011.7.15) 관리자 2011.07.20 10519
171 [수상] Owais Waseem(류호진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17 추계 학술발표회 학생/청년 최우수상 file NQE 2018.06.21 10506
170 [시론] 경계해야 할 '탈원전 합리화' file NQE 2017.10.23 10501
169 우리학과학생 국제대학생눈조각대회에서 3위 입상/학부생 배정현, 김희정, 최다인, 정춘순 관리자 2014.01.09 10473
168 2013 IEEE Nuclear Science Symposium(NSS) Program Chair 조규성 교수 관리자 2013.11.07 10470
167 한국원자력학회국제저널 SCIE에 등재 관리자 2007.05.04 10449
166 [보도]Wireless charging key to electric cars file 관리자 2014.08.14 10437
165 사용후핵연료 설명서 3. 스웨덴 NQE 2017.09.15 10413
164 [행사] UAE 칼리파대학 원자력공학과 방문단 일행 KAIST에서 원자력현장실습 수행 관리자 2011.08.12 10355
163 장순흥 교수 '제 47회 과학·정보통신의날'에서 과학기술훈장 창조상 수여 관리자 2014.04.24 10325
162 [기사] 임춘택 교수, 카이스트 미래를 여는 명강의 2015(한국경제 2014.12.25자) 관리자 2015.01.06 10316
161 장순흥 교수님 미국원자력학회 Fellow 선정 관리자 2007.05.04 10290
160 [소개] 류호진 교수님 부임(2013.9.1부) file 관리자 2013.09.11 10286
159 '이동식 해상 원전' 개발 나설 때 관리자 2010.11.15 10278
158 2014 Westinghouse 장학금 전달식 관리자 2014.03.24 10243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6 Next
/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