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원자력양자공학과

게시판

  • HOME
  • 게시판
  • 하이라이트

하이라이트

Extra Form
메인표시 메인표시

IMG_6150복사.jpg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임만성 교수님 연구실의 정영은 학생이 한국원자력학회 2020년 춘계학술발표회에서 원자력 시설해체 및 방사성폐기물관리 분야에서 다음과 같은 제목의 논문으로 우수상을 수상하였다. 


Feasibility Study of Bismuth based Metal-Organic Framework as an Adsorbent for Radioiodine Capture



시상식은 2020년 10월 21()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진행될 예정이며, 코로나 19 관련 상황에 따라 추계학회가 온라인 학술발표회로 전환될 시 

수상자에게 개별 안내 예정이다. 


다음은 정영은 학생의 인터뷰 전문이다.


Q: 우수논문상 수상을 축하드리며, 소감 한 말씀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요즘 연구 동력이 떨어지고있었는데, 힘내라는 격려로 감사히 받고, 더 열심히 연구하겠습니다.

     

Q: 현재 연구중인 분야를 짤막하게 설명 부탁드립니다. 

 이번 KNS 춘계학회에서 발표한 연구는 재처리시설에서 발생하고, 더 나아가 원전 사고 시 발생 가능성이 있는 방사성 아이오딘을, 금속 유기 골격체(Metal-organic framework, MOF)라는 물질을 흡착제로 사용하여 포획하는 것 입니다. 

아이오딘과 화학적 친화력이 높은 비스무스가 구성원소인 MOF가 몇 가지 요건을 충족할 경우, 포획 과정 중 아이오딘과 비스무스가 화학결합을 형성하여, 고온의 환경에서도 흡착능이 감소하지 않으며, 흡착 후, 아이오딘을 재방출하지 않는 안정적인 형태를 유지할 수 있음을 보였습니다.

현재 상업적으로 사용하고 있으나 비용 등의 문제가 있는 은 침지형 제올라이트 흡착제의 대안 가능성이 있음을 제시하였으며, 더 나아가 현재는 방사성폐기물 최종 처분에 바람직한 특성을 활용한 후속 연구를 수행하고있습니다.

 

 

Q: 미래에 어떤 일을 하고싶으신지 여쭤보고 싶습니다.

  저는 화학공학을 공부하다 핵폐기물 (상세하게는 사용후핵연료) 처리/처분에 깊은 관심이 생겨 원자력과로 오게 되었습니다.

2017년까지는 파이로프로세싱 상업 플랜트의 시운전을 보고 퇴직하겠다는 포부였습니다. . 향후 행방을 호기롭게 말씀드리기에는 현재 상황이 너무도 불확실 하네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용후핵연료 문제 해결에 이바지할 수 있는 일을 하고싶습니다.

 

 

Q: 2021년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를 들어오게 될 후배분들께 한 말씀 부탁드립니다.

  많은 전문가분들이 하시는 말을 또 합니다만, 우리 나라에서 원전 없는 안정적 에너지 수급은 불가합니다.  

사실, 저는 언젠가 영구적인 에너지원을 발견/발명하는 인류 역사의 큰 진보가 일어난다면, 현재 우리가 알고있는 에너지원의 개념을 바꾸는 일이 가능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만, 

적어도 21세기에 청년인 우리들이 살아가는 동안은 원전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정책과 사회는 바뀔 수 있지만, 풍요로운 삶에 대한 인간의 욕망은 보편타당한 것입니다. 그러한 삶을 만들어 줄 수 있는 에너지원이 친환경적이라면 환영받아 마땅합니다. WELCOME!


정영은 학생의 연구분야에 대해 관심이 있으신 분들은 아래 링크를 클릭하여 알아보실 수 있습니다 :)

KNS_20S_603_JYE(KAIST).pdf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조용흠 박사(윤종일 교수님 연구실), 지하수 및 해수 환경에서 플루토늄의 이동을 촉진시키는 화학종 규명 file NQE 2020.10.12 654
공지 [2020 궁극의 질문 강연회] 핵에너지를 이용한 2차 전지를 만들 수 있는가? -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이정익 교수 file NQE 2020.10.08 762
공지 [수상] 황재홍(조승룡 교수님 연구실), 한국의학물리학회 추계 학술대회 포스터부문 수상 1 file NQE 2020.10.07 865
공지 [수상] 이서영(조승룡 교수님 연구실), 한국의학물리학회 추계 학술대회 우수연구상 수상 1 file NQE 2020.10.07 996
공지 [수상] 신지호(장창희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9 1880
» [수상] 정영은(임만성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4 1856
공지 [수상] Xuan Ha Nguyen(김용희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4 1803
공지 [수상]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김채원 학생, 한국원자력학회 퀴리상 수상 file NQE 2020.09.04 1901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최원호 교수, 교수협의회 회장으로 부임 file NQE 2020.08.24 2284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성충기 신임교원 Interview file NQE 2020.08.24 2530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원자력 및 방사선 안전 역량강화 여름학교 개최 file NQE 2020.08.10 2428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조규성 교수, 환경주의 생물학자 저서 ‘WHY 원자력이 필요한가’ 번역 file NQE 2020.05.26 3793
201 [자료] 일본 후쿠시마 원전 현황 관리자 2011.03.29 9685
200 [자료/영화] 판도라의 약속… "환경단체 주역들이 원자력을 사랑하게 된 이유는?" 관리자 2013.05.06 12407
199 [인터뷰] 정용훈 교수, '신고리 원전' 민간에 맡긴 원전 존폐…회피? 해법? NQE 2017.06.30 11974
198 [인터뷰] 37년 만에 고리 원전 1호기 '영구 정지' 첫 권고 결정, 앞으로 해결 과제는?-한동대 장순흥 총장 (前 카이스트 부총장/핵공학 전문가) 관리자 2015.06.15 13110
197 [인터뷰-성풍현 제 28대 한국원자력학회 회장] NQE 2015.12.18 11771
196 [이투데이]UAE 원전기술 한국인이 책임진다.(오피니언 009면-2010.11.3) file 관리자 2010.11.05 11359
195 [이달의 연구성과] 인공신경망을 통한 핵융합플라즈마 자기장 재구성 기법 개발 – 김영철 교수 연구팀 file NQE 2019.11.26 12111
194 [이달의 연구성과] Evolution of magnetic Kubo number of stochastic magnetic fields during the edge pedestal collapse simulation - 김영철 교수 file NQE 2019.10.08 9627
193 [이달의 연구성과] Emergence of New Density–Strength Scaling Law in 3D Hollow Ceramic Nanoarchitectures - 장동찬 교수 file NQE 2019.10.08 9912
192 [이달의 연구성과] Backprojection Filtration Image Reconstruction Approach for Reducing High-Density Object Artifacts in Digital Breast Tomosynthesis - 조승룡 교수 file NQE 2019.10.08 10093
191 [원자력시네마] 원자력 전공자가 들려주는 아이언맨 이야기 (05/30 5PM) file NQE 2019.05.21 3481
190 [영상] 정용훈 교수, 탈원전 해야하나? 할 수 있나? NQE 2017.08.17 14580
189 [언론보도]임춘택교수 Scientific Ameriacn 4대 발명 관리자 2014.05.19 9846
188 [언론보도] 임춘택 교수팀 무선전력전송 세계 최장거리 신기록 세워 관리자 2014.04.17 9908
187 [신문기사] 미니원전시대…고속로 한 번 넣은 선박 30년 넘게 운항 가능 file 관리자 2012.02.28 12759
186 [시상] 백원필 박사, 자랑스런 동문상에 정칠희 삼성전자 종합기술원 사장 등 6인 선정 file NQE 2017.01.17 10016
185 [시론]탈원전 정책 철회를 제안하며 file NQE 2018.11.16 3730
184 [시론]'탈원전' 시민참여단 뜻 아니다 file NQE 2017.10.30 10918
183 [시론] 후쿠시마 원전이 드러낸 세가지 문제 file 관리자 2011.03.17 8893
182 [시론] 미세먼지 해법, 결국 원자력이다 - KAIST 원자력및양자공학과 정용훈 교수 file NQE 2019.01.28 363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7 Next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