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원자력양자공학과

게시판

  • HOME
  • 게시판
  • 하이라이트

하이라이트

Extra Form

[朴대통령, MS 창업자 게이츠 만나 창조경제 논의]


게이츠 "R&D 증대, 벤처 활성화, 정부지원 확대 등 추진 바람직…

原電은 오염 없는 안전한 에너지… 한국 4세대 原電 개발 관심을"
 








박근혜 대통령이 22일 청와대를 방문한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공동 창업자 겸 에너지 벤처기업 테라파워 회장과 환담하고 있다.(사진제공=공공누리)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인 빌 게이츠(58) '테라파워(TerraPower)' 회장은 22일 청와대에서 박근혜 대통령을 만나 "한국은 창의성을 바탕으로 한 국가"라며 "(박 대통령이) 창조성을 강조하는 것은 매우 현명한 판단"이라고 말했다. 지난 20일 방한(訪韓)한 게이츠 회장은 이날 "세계 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창조경제를 제시하고 새 정부에서 미래창조과학부를 신설했다"는 박 대통령의 말을 듣고 이같이 답했다. 두 사람은 45분에 걸쳐 창조경제, 원자력 기술 개발, 대외 공적원조(ODA) 등에 대해 논의했다.


"한국 (창조경제의) 출발점은 좋다


박 대통령은 "창조경제는 상상력과 창의성, 아이디어와 과학기술, ICT(정보통신기술)가 융합하고 또 산업과 산업, 문화와 산업이 융합하는 과정에서 새로운 산업이 꽃피고 그것으로 인해 새로운 시장, 일자리를 만들어 경제체제를 바꿔 나가자는 생각"이라며 "회장님도 '창조적 자본주의'를 강조하면서 빈곤 퇴치를 위해 노력하시는데 '창조경제'에 대한 고견을 듣고 싶다"고 말했다.


게이츠 회장은 "한국은 양질의 교육, 에너지, 인프라, 세계적 수준의 대기업인 삼성 같은 탁월한 기반이 있어 (창조경제의) 출발점은 아주 좋다" "이미 기반이 탄탄하기 때문에 특정 분야의 연구·개발(R&D) 증대, 벤처 활성화, 정부의 지원 등을 추진하면 좋지 않을까"라고 했다. 그는 "실리콘밸리엔 실패해도 다시 일어서서 재시도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돼 있다. 벤처 캐피털리스트가 많아서 지원을 쉽게 할 수 있고 그 결과 '성공이 성공을 잉태하는 순환 구조'가 있다"면서 "이와 별도로 정부가 기초과학 연구를 재정적으로 지원하는 데 큰 역할을 할 수 있다"고 했다.


◇차세대 원전 개발에 협력 합의



게이츠 회장은 지난 2010년 원자력 벤처기업 '테라파워'를 설립, 사용후핵연료를 재처리하거나 보관하지 않고도 원전 원료로 장기간 재활용할 수 있는 '진행파 원자로(TWR)'를 개발하고 있다. 그는 한국의 원전 기술과 수출 성과 등을 칭찬하며 박 대통령에게 "원자력은 온실가스를 배출하지 않는 안전한 에너지 공급원인데 부정적 인식, 오작동, 폐기물 처리 등이 극복해야 할 과제다. 컴퓨터 기술을 접목한 4세대 원자로 개발에 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한국이 개발 중인 소듐냉각고속로(SFR) TWR은 모두 사용후 핵연료를 쓰는 공통점이 있어, 작년에 한국원자력학회와 테라파워가 공동연구에 합의했다. 당시 시애틀의 테라파워 본사를 방문했던 학회장이 바로 최근 대통령직인수위 교육·과학 분과 위원을 지낸 장순흥 한국과학기술원(KAIST) 교수다. 박 대통령은 "우리 연구계, 산업계와의 협력 계획이 좋은 방향으로 진행되기 바란다"고 했다.


청와대에 가기 전 게이츠 회장은 윤상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최문기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을 만났다. 최 장관은 "양측이 각각 개발 중인 차세대 원자로를 공동 개발할 수 있는지 타당성 조사를 하자는 데 합의했다"고 말했다.


"싸이도 소아마비 근절 노력 중"


그는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강연에서는 "한국은 지금 전 세계를 이끄는 리더다. 미국이 한국 기업에 승인한 특허가 500배 늘어날 만큼 한국은 혁신을 중요시하는 나라"라며 "원조를 받는 나라에서 주는 나라로 변신한 경험을 살려 세계에 어떻게 기여할지 생각해야 할 때"라고 했다. 그는 "'강남스타일'로 대중적 인기를 끈 가수 싸이도 세계의 소아마비 근절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했다.


'빌 앤드 멀린다 게이츠 재단'을 통해 매년 40억달러를 최빈국 등에 지원하고 있는 게이츠 회장은 한국의 공적원조와 국제 개발협력 강화, 아동을 위한 예방접종 등을 강조했다.



김진명, <빌 게이츠 "교육, 인프라, 기술…
韓國 창조경제 기반은 탄탄">,조선일보, 2013-04-23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성풍현 명예교수, 국제원자력학회연합회 의장으로 선출​ file NQE 2021.01.04 19090
공지 [수상] 최승규(윤종일 교수님 연구실) KRS(한국방사성폐기물학회) 2020 우수논문상 수상 file NQE 2020.12.18 18996
공지 [수상] 박지혜(최성열 교수님 연구실),JNFCWT(방사성폐기물학회지) 2020 우수 연구상 수상 file NQE 2020.12.14 20895
공지 [수상] 강도규(최성열 교수님 연구실),JNFCWT(방사성폐기물학회지) 2020 우수 연구상 수상 file NQE 2020.12.14 19530
공지 [수상] 윤석주(최성열 교수님 연구실),JNFCWT(방사성폐기물학회지) 2020 우수 연구상 수상 file NQE 2020.12.14 19008
공지 [수상] 김형빈(최성열 교수님 연구실), NAT 2020학회 우수 연구 학생상 수상 file NQE 2020.11.30 20137
공지 [수상] 정영은(임만성 교수님 연구실), 2020 차세대 국제여성과학기술인 캠프 연구발표 1위 수상 file NQE 2020.11.17 20880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성풍현 명예교수 정년기념 Lecture file NQE 2020.11.17 24168
공지 [수상] 이수정(류호진 교수님 연구실), 한국분말야금학회 2020년 추계학술대회 신한다이아몬드 우수발표 논문상 file NQE 2020.11.13 21904
공지 [수상] 정승혁(류호진 교수님 연구실), 한국분말야금학회 2020년 추계학술대회 제3회 회가내스상 대상 file NQE 2020.11.13 22736
공지 [2020 새내기 학부생을 위한 원자력및양자공학과 가을학기 학과설명회 안내] file NQE 2020.11.10 22461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조용흠 박사(윤종일 교수님 연구실), 지하수 및 해수 환경에서 플루토늄의 이동을 촉진시키는 화학종 규명 file NQE 2020.10.12 23669
공지 [2020 궁극의 질문 강연회] 핵에너지를 이용한 2차 전지를 만들 수 있는가? -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이정익 교수 file NQE 2020.10.08 26505
공지 [수상] 황재홍(조승룡 교수님 연구실), 한국의학물리학회 추계 학술대회 포스터부문 수상 1 file NQE 2020.10.07 24138
공지 [수상] 이서영(조승룡 교수님 연구실), 한국의학물리학회 추계 학술대회 우수연구상 수상 1 file NQE 2020.10.07 24022
공지 [수상] 신지호(장창희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9 27536
공지 [수상] 정영은(임만성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4 26856
공지 [수상] Xuan Ha Nguyen(김용희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4 26772
공지 [수상]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김채원 학생, 한국원자력학회 퀴리상 수상 file NQE 2020.09.04 26512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최원호 교수, 교수협의회 회장으로 부임 file NQE 2020.08.24 28206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성충기 신임교원 Interview file NQE 2020.08.24 29221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원자력 및 방사선 안전 역량강화 여름학교 개최 file NQE 2020.08.10 27692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조규성 교수, 환경주의 생물학자 저서 ‘WHY 원자력이 필요한가’ 번역 file NQE 2020.05.26 28969
252 5년 만에 한국 찾은 빌 게이츠 "새로운 원자력 파트너, 한국에서 찾는다" 관리자 2013.04.22 17344
251 [수상] 박사과정 김재욱, 한국물리학회 2017년 봄학술논문발표회 우수상(포스터부분) file NQE 2017.06.29 17304
250 장순흥 교수-KNS 수석부회장 선출(2010.9.1) 관리자 2010.09.14 17249
249 [수상] 석사과정 김채원, International Conference on Surface Modification Technologies 최우수 논문 수상 file NQE 2017.07.13 17228
248 장순흥교수 "멀리서 찾지 말자…현재·이곳 문제부터 해결해야" 관리자 2014.01.13 17215
247 [자료/영화] 판도라의 약속… "환경단체 주역들이 원자력을 사랑하게 된 이유는?" 관리자 2013.05.06 17131
246 김영철 교수, 과학동아 12월호 특집기사: 핵융합 file 관리자 2014.12.04 17112
245 학부생 유지현 군, 교과부 장관상 수상(2010.6.4) 관리자 2010.06.17 17078
244 [수상] 정용훈 교수 - 2014년 KAIST 대표연구성과 10선 선정(2015.2.16) 관리자 2015.02.05 17051
243 이건재 교수, 과학기술포장 수상 file NQE 2017.02.01 17044
242 [수상] 박사과정 이민재, 2017 International Conference on Neutron Scattering (ICNS 2017) 에서 Best Poster Award 수상 file NQE 2017.09.07 17040
241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김나영 학생, 한국원자력학회 퀴리상 수상 file NQE 2018.09.03 17016
240 [인터뷰] 정용훈 교수, '신고리 원전' 민간에 맡긴 원전 존폐…회피? 해법? NQE 2017.06.30 16995
239 성풍현 교수, 미국원자력학회 Fellow 선정 file NQE 2017.06.16 16923
238 [보도] 성풍현 교수, 에너지 기술 중 국산화율 가장 높은 원전포기 안될 말 file NQE 2017.06.16 16800
237 [수상] 조남진 교수, 미국원자력학회 "위그너 원자로물리학자상" 수상 file NQE 2017.07.06 16699
236 [수상] 박사과정 Viet Phuong, Nguyen, 2015년도 국제핵물질관리학회에서 최우수논문상 수상 file 관리자 2015.08.10 16687
235 [수상] Muhmood ul Hassan(류호진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17 추계 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18.05.21 16593
234 [기사]스티븐 추 前 미 에너지 장관 “한국 정부의 탈원전은 큰 실수” file NQE 2017.12.08 16588
233 [기사] 정용훈 교수, 신고리 5·6호기 두고 '팽팽'…탈원전이 능사일까 file NQE 2017.09.14 1656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 Next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