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원자력양자공학과

게시판

  • HOME
  • 게시판
  • 하이라이트

하이라이트

Extra Form

우리 학과의 장순흥, 임춘택, 정용훈교수 등이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하여 개발에 성공한 온라인전기자동차(OLEV)가 올해 8 5일 구미시에서 처음으로 시범사업 형태로 상용화되었다. 전기자동차는 원자력과 같은 클린 에너지를 이용할 경우 경제성과 친환경성이 가장 우수한데, 비싸고 무거우며 자주 충전해야하는 배터리 문제로 상용화가 쉽지 않아왔다. 카이스트가 개발한 온라인전기자동차는 세계 최고 수준의 무선급전기술로 이러한 문제들을 원천적으로 해결한 것이다. 다음은 관련 기사이다.




무선충전 전기버스, 구미시에서 세계 최초 운행


 



입력 2013-08-05 13:46 수정 2013-08-05 14:27

 국토교통부가 도로를 달리면서 무선 충전이 가능한 무선전력충전 전기버스를 세계 최초로 구미시에서 시범 운행한다고 5일 밝혔다.





<온라인전기자동차>

 


국토부에 따르면 6일 구미시에서 무선충전 전기버스 시범운행 개통식을 열고 본격적인 운행을 시작한다. 이번 사업은 국토교통부와 국가 R&D 전문기관인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이 지원하고, 카이스트(KAIST), 한국전기안전공사, 자동차안전연구원 등이 무선충전 전기버스 상용화를 목표로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6월까지 전기버스 및 무선충전 인프라 개발, 전기안전 시험 및 평가, 안전검증 및 인증 사업을 추진했다



 
무선충전 전기버스는 카이스트가 개발한 자기공진형상화기술(SMFIR)을 이용, 주행 및 정차 중에 도로에 설치된 전력선을 통해 무선으로 전력을 공급받는다. 무선 충전 방식이어서 고가의 충전시설이 필요없고, 충전 중에도 운행이 가능하다는 게 국토부 설명이다. 20㎝ 이상 거리에서 100㎾의 전력을 평균 75% 이상의 효율로 공급받을 수 있다.



 
비접촉 무선 충전방식은 감전위험이 없다는 점도 장점으로 꼽힌다. 버스가 지나갈 때만 전력이 공급되는 '세그먼트 제어기술'을 적용, 평소 자기장 발생에 의한 피해는 물론 대기전력 손실 우려도 줄였다.



 
구미시는 지난해 12월 공모를 통해 무선충전 전기버스 시범 사업도시로 선정됐으며, 이에 따른 운행 구간은 구미역과 인동 지역을 잇는 주요 간선도로 왕복 24㎞로 결정됐다. 해당 노선에는 무상충전 전기버스 2대와 급전시설 5개소가 설치·운영된다.



 
구미시와 카이스트 무선전력전송연구단은 개통식 이전에 시험운행을 통해 안전성을 검증했다는 설명이다. 개통행사에 앞서 지난 71일부터 시험운행을 시행, 차의 동작과 급집전 충전장치 연동 시험 및 안전 점검을 통해 문제점을 개선했던 것. 이후에도 시범운행에 참여해 발생한 문제점에 대해 개선 활동을 펼친다는 계획이다



 
시범운행에 따라 구미 시민은 곧바로 무선충전 전기버스를 시승해볼 수 있다. 시승은 15인 이상 단체를 대상으로 신청서를 접수받아 오전 9~오후6시까지 일 4회 운행한다. 2014년부터는 전기 버스를 정식 노선에 투입한다



 
박종흠 국토교통부 교통물류실장은 "무선충전 전기버스 상용화에 성공한다면 우리나라가 전기차 분야의 선도국으로 시장을 이끌어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카이스트의 무선충전 방식은 지난 2010년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으로부터 '세계 50대 발명품'으로 선정된 데 이어 올해 세계경제포럼의 '세계 10대 유망기술'에 이름을 올렸다.



안효문 기자 yomun@autotimes.co.kr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수상] 신지호(장창희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9 208
공지 [수상] 정영은(임만성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4 333
공지 [수상] Xuan Ha Nguyen(김용희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4 317
공지 [수상]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김채원 학생, 한국원자력학회 퀴리상 수상 file NQE 2020.09.04 352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최원호 교수, 교수협의회 회장으로 부임 file NQE 2020.08.24 545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성충기 신임교원 Interview file NQE 2020.08.24 768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원자력 및 방사선 안전 역량강화 여름학교 개최 file NQE 2020.08.10 710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조규성 교수, 환경주의 생물학자 저서 ‘WHY 원자력이 필요한가’ 번역 file NQE 2020.05.26 1993
117 [주간조선] 사용후핵연료 처리 답이 없는 게 아니라 의지가 없는 것! - 카이스트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윤종일 교수 2 file NQE 2019.04.08 5183
116 [축하] 송문원 학생, 봄학기 Dean's List(성적부분 우수자) 관리자 2014.09.25 11672
115 [축하] 조남진 교수님-한전 석좌교수로 임용 관리자 2011.08.25 9308
114 [출간] '공학이란 무엇인가' 성풍현 외 카이스트 교수 18명 관리자 2013.09.17 10787
113 [출간] '원자력 이야기' 이정익 교수 file 관리자 2015.03.27 14576
112 [출간] 강정민 교수님의 "Assessment of the Nuclear Programs of Iran and North Korea " 관리자 2013.04.23 11897
111 [출간] 김병구 교수님의 "원자력 비단길" file 관리자 2011.08.23 9249
110 [취임] 한국원자력학회장에 장순흥 교수님 취임 관리자 2011.08.31 8686
109 [탈원전 릴레이 팩트체크 ③] ‘신재생 대세론’의 허구(虛構) - 카이스트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정용훈 교수 file NQE 2019.03.11 3733
108 [특별기고/성풍현 석좌교수] 우리나라 원자력이 가야할 길 file NQE 2019.05.07 3581
107 [한국경제] 메디컬 코리아 2015, 의료강국 대한민국의 창조적 혁신을 이끈다. file 관리자 2015.04.06 12454
106 [행사] 2017 NQe 학과 송년의 밤 개최 file NQE 2017.12.26 8197
105 [행사] UAE 칼리파대학 원자력공학과 방문단 일행 KAIST에서 원자력현장실습 수행 관리자 2011.08.12 10337
104 [행사] 이병휘 원자력정책센터 개소식(2011.7.15, 11:00) file 관리자 2011.06.28 8876
103 ‘역주행’ 에너지 전환정책을 전환해야 한다 -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최성민교수 file NQE 2019.06.13 6241
102 “원자력 고사시키려는 文정부, 2년 전 ‘脫核 선언문’부터 오류” file NQE 2019.06.25 6393
101 “원자력이 主食이면 신재생은 間食일 뿐…‘대안’ 될 수 없다” file NQE 2017.11.13 5635
100 原電안전 핵심‘원자력 계측제어’ 권위자… 세계원자력학회聯 수석부의장 file NQE 2019.06.25 5206
99 日, ITER 건설 일부 한국에 발주 관리자 2007.05.04 10014
98 강현국 교수, 한국원자력학회 편집이사 선출 관리자 2014.09.11 10004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Next
/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