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원자력양자공학과

게시판

  • HOME
  • 게시판
  • 하이라이트

하이라이트

Extra Form

[성풍현 교수] 고준위방폐물 기본계획, 차질 없이 이행돼야

/조선일보 오피니언/2016.06.01

 

성풍현.gif 성풍현 한국원자력학회장

 

지난 연말 세계 196개국이 파리협정을 맺고 온실가스 감축 목표를 내놓았다. 우리나라도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 전망치의 37%를 줄여야 한다. 중국은 전기차 추진에 박차를 가하는 한편 2030년까지 150기가와트의 원전을 운용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많은 나라가 기후변화를 막고 미세 먼지의 공포에서 벗어나기 위한 방안으로 화석연료 사용을 줄이고 비화석 에너지 사용을 확대한다는 계획을 갖고 있다. 우리나라도 에너지 기본계획과 전력 수급계획을 통해 원자력과 신재생에너지 이용 확대를 통해서 온실가스 감축 목표를 실현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가장 큰 복병은 사용후핵연료 관리 문제다. 우리나라는 사용후핵연료를 발전소 내 저장 시설에 보관해 오고 있으며, 기술 개발, 국제 동향 등 추이를 지켜보며 정책을 결정하자는 '관망(wait & see) 전략'을 세웠다. 그런데 이제는 각 원전의 저장 시설에 여유가 없다. 2019년 월성원전을 시작으로 차례로 포화 상태에 들어간다. 특별한 조치를 하지 않으면 몇 년 내에 원전을 강제로 정지시킬 수도 있을 만큼 사태가 급박하다. 지난 4 22일 한국원자력학회가 정부와 국회, 사업자에 사용후핵연료의 조속한 해결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한 것도 이 때문이다.

다행스럽게도 지난 25일 정부가 '고준위방사성폐기물 관리 기본계획()'을 행정예고했다. 사용후핵연료를 비롯한 고준위 방사성폐기물 저장 부지를 2028년까지 선정하고, 2035년부터 중간저장시설, 2053년부터 영구처분시설의 운용에 들어간다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저장조 용량을 초과해 배출된 사용후핵연료는 원전 외부에 건식저장시설을 만들어 관리하겠다고 밝혔다.

이제라도 고준위방폐물 관리에 관한 중·장기 로드맵이 나온 것은 매우 다행스러운 일이다. 이번 계획은 공청회 등을 거쳐 오는 7월 원자력진흥위원회에서 결정된다. 그러나 이는 말 그대로 관리 기본계획이다. 앞으로 국회에서 관련 입법이 뒤따르고 원자력안전위원회에서 규제 요건에 관한 정비가 제때에 이루어질 때 비로소 기본계획이 제대로 실행될 수 있다. 미세 먼지와 기후변화 등 우리 환경을 위협하는 에너지 관련 문제들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현안이다. 이번 고준위방폐물 관리 기본계획이 예정된 시간표에 따라 차질 없이 이행되기를 바란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성풍현 명예교수, 국제원자력학회연합회 의장으로 선출​ file NQE 2021.01.04 9493
공지 [수상] 최승규(윤종일 교수님 연구실) KRS(한국방사성폐기물학회) 2020 우수논문상 수상 file NQE 2020.12.18 9708
공지 [수상] 박지혜(최성열 교수님 연구실),JNFCWT(방사성폐기물학회지) 2020 우수 연구상 수상 file NQE 2020.12.14 10575
공지 [수상] 강도규(최성열 교수님 연구실),JNFCWT(방사성폐기물학회지) 2020 우수 연구상 수상 file NQE 2020.12.14 10044
공지 [수상] 윤석주(최성열 교수님 연구실),JNFCWT(방사성폐기물학회지) 2020 우수 연구상 수상 file NQE 2020.12.14 9721
공지 [수상] 김형빈(최성열 교수님 연구실), NAT 2020학회 우수 연구 학생상 수상 file NQE 2020.11.30 10576
공지 [수상] 정영은(임만성 교수님 연구실), 2020 차세대 국제여성과학기술인 캠프 연구발표 1위 수상 file NQE 2020.11.17 12153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성풍현 명예교수 정년기념 Lecture file NQE 2020.11.17 13683
공지 [수상] 이수정(류호진 교수님 연구실), 한국분말야금학회 2020년 추계학술대회 신한다이아몬드 우수발표 논문상 file NQE 2020.11.13 12323
공지 [수상] 정승혁(류호진 교수님 연구실), 한국분말야금학회 2020년 추계학술대회 제3회 회가내스상 대상 file NQE 2020.11.13 12374
공지 [2020 새내기 학부생을 위한 원자력및양자공학과 가을학기 학과설명회 안내] file NQE 2020.11.10 12823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조용흠 박사(윤종일 교수님 연구실), 지하수 및 해수 환경에서 플루토늄의 이동을 촉진시키는 화학종 규명 file NQE 2020.10.12 14349
공지 [2020 궁극의 질문 강연회] 핵에너지를 이용한 2차 전지를 만들 수 있는가? -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이정익 교수 file NQE 2020.10.08 16415
공지 [수상] 황재홍(조승룡 교수님 연구실), 한국의학물리학회 추계 학술대회 포스터부문 수상 1 file NQE 2020.10.07 14657
공지 [수상] 이서영(조승룡 교수님 연구실), 한국의학물리학회 추계 학술대회 우수연구상 수상 1 file NQE 2020.10.07 14862
공지 [수상] 신지호(장창희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9 17400
공지 [수상] 정영은(임만성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4 17044
공지 [수상] Xuan Ha Nguyen(김용희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4 17130
공지 [수상]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김채원 학생, 한국원자력학회 퀴리상 수상 file NQE 2020.09.04 16922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최원호 교수, 교수협의회 회장으로 부임 file NQE 2020.08.24 18019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성충기 신임교원 Interview file NQE 2020.08.24 18644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원자력 및 방사선 안전 역량강화 여름학교 개최 file NQE 2020.08.10 17658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조규성 교수, 환경주의 생물학자 저서 ‘WHY 원자력이 필요한가’ 번역 file NQE 2020.05.26 19246
172 [이투데이]UAE 원전기술 한국인이 책임진다.(오피니언 009면-2010.11.3) file 관리자 2010.11.05 13465
171 춘계의학물리학술대회 우수포스터상 (석사 Abbas Sajid) 관리자 2011.04.29 13457
170 장순흥-빌 게이츠 '크로스', 세계 원자력 석학과 IT혁명 선구자의 만남 file 관리자 2012.09.04 13397
169 [기사] 임춘택 교수, 카이스트 미래를 여는 명강의 2015(한국경제 2014.12.25자) 관리자 2015.01.06 13336
168 한미, '오바마 2기' 대북ㆍ안보현안 본격조율 관리자 2012.11.21 13302
167 KAIST, 사우디 원자력인력양성 프로그램 수료식 개최 관리자 2014.02.13 13280
166 성풍현교수님 미국원자력학회의 인간요소분과의 회장으로 선출 관리자 2007.05.04 13274
165 [출간] '공학이란 무엇인가' 성풍현 외 카이스트 교수 18명 관리자 2013.09.17 13269
164 [수상] 박사과정 이윤희, 한국원자력학회 2013년도 추계학술발표회 학생/청년 competition session에서 최우수 논문상 수상 관리자 2014.07.28 13249
163 [뉴스] 우리나라 원전의 우수성과 안전성 (한국자연방송 2012.04.10) 관리자 2012.07.10 13235
162 [수상] 한국원자력학회 2013 추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수상 / 김보경학생 관리자 2013.11.06 13233
161 과기부, 원자력 국제회의에 대표단 파견 관리자 2007.05.04 13224
160 독일, 전기부족에 원전 재가동..(한겨레 신문 2012.2.9자) 관리자 2012.02.10 13197
» [성풍현 교수] 고준위방폐물 기본계획, 차질 없이 이행돼야 file NQE 2016.06.01 13168
158 빌 게이츠 차세대 원자로 개발, 한국과 손잡았다 관리자 2012.08.20 13135
157 KAIST에 핵비확산 전문인력 양성센터 설립 관리자 2014.04.16 13097
156 구미시 온라인전기자동차(OLEV) 시범사업 형태 상용화 관리자 2013.08.13 13088
155 [기고/박종배] 원전과 신재생에너지는 상호보완적 관계로 봐야(동아일보,2012.3.8자) 관리자 2012.03.08 13072
154 [방송] 핵안보 정상회의 직후 TV 대담 (패널 임만성) 원보라 2012.03.29 13066
153 최성민 교수님, 교과부 2010년 기초연구우수성과 선정 file 관리자 2010.10.27 13052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7 Next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