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원자력양자공학과

게시판

  • HOME
  • 게시판
  • 하이라이트

하이라이트

Extra Form
메인표시 메인표시
핵인싸.PNG





[오늘의 세상]
카이스트 '핵인싸', 세종대 '네비'
원전 편견 대응하는 영상 만들고 일본 젤리 방사능說에 직접 실험

요즘 원자력 학계에서는 "탈원전 정책만큼이나 가짜 뉴스와 싸우는 게 힘들다"는 이야기가 나온다. 2017년부터 소셜미디어에 '원바로'(원자력 바로 알기)를 운영 중인 서울대 원자력정책센터 박상덕 박사는 "인터넷에 원전과 관련된 거짓말들이 너무 많이 돌아다닌다"고 했다. 이렇게 가짜 뉴스가 범람하자 학자들뿐만 아니라 원자력공학을 배우는 학생들도 나섰다.
.
.
.
(중략)
.
.
.
카이스트 원자력·양자공학과 학생들도 지난달 31일 '핵인싸'(핵을 인정하는 싸이언스)라는 모임을 만들었다. 모임을 만든 카이스트 원자력·양자공학과 조재완씨는 "탈원전 정책 이후 원자력 연구하는 분들이나 해당 학과 학생들이 사회에서 배제되는 '아싸'(아웃사이더의 줄임말)가 돼버렸다"며 "원자력 관련 사실을 제대로 알려 '인싸'(인사이더의 줄임말)가 되자는 취지"라고 했다. 핵인싸 회원들은 매달 1~2회씩 모여 '재생에너지의 문제점' '한국에 원전이 필요한 이유' 등을 주제로 토의한다.

토의 내용을 정리하면 충남대 언어학과 학생 윤우열(27)씨가 이를 영상으로 만들어 유튜브에 올리고 있다.

학생들이 사비를 털어 전단을 만들기도 한다. 탈원전 정책에 반대하는 전국 대학생들이 모여 만든 '녹색원자력학생연대' 회원 500여 명은 지난해 12월부터 시민들에게 탈원전 정책 반대 서명을 받고 있다.

회원들은 대학에서 원자력공학을 전공하는 사람들이 많다. 매주 주말마다 번화가와 축제 현장 등 사람들이 모이는 곳을 찾아 서명을 받는다고 한다. 현재까지 44만여 명의 서명을 받았다.

서명운동을 하고 있는 조선대 원자력공학과 학생 윤경민(26)씨는 "서명도 중요하지만, 한 분 한 분에게 원전 관련 잘못된 사실을 그림으로 보여주며 쉽게 설명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며 "탈원전 정책을 떠나 원자력 공학도로서 잘못된 루머를 바로잡아야 한다는 책임감을 느끼기 때문"이라고 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조용흠 박사(윤종일 교수님 연구실), 지하수 및 해수 환경에서 플루토늄의 이동을 촉진시키는 화학종 규명 file NQE 2020.10.12 729
공지 [2020 궁극의 질문 강연회] 핵에너지를 이용한 2차 전지를 만들 수 있는가? -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이정익 교수 file NQE 2020.10.08 835
공지 [수상] 황재홍(조승룡 교수님 연구실), 한국의학물리학회 추계 학술대회 포스터부문 수상 1 file NQE 2020.10.07 939
공지 [수상] 이서영(조승룡 교수님 연구실), 한국의학물리학회 추계 학술대회 우수연구상 수상 1 file NQE 2020.10.07 1073
공지 [수상] 신지호(장창희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9 1997
공지 [수상] 정영은(임만성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4 1964
공지 [수상] Xuan Ha Nguyen(김용희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4 1931
공지 [수상]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김채원 학생, 한국원자력학회 퀴리상 수상 file NQE 2020.09.04 2005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최원호 교수, 교수협의회 회장으로 부임 file NQE 2020.08.24 2390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성충기 신임교원 Interview file NQE 2020.08.24 2641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원자력 및 방사선 안전 역량강화 여름학교 개최 file NQE 2020.08.10 2526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조규성 교수, 환경주의 생물학자 저서 ‘WHY 원자력이 필요한가’ 번역 file NQE 2020.05.26 3893
81 [기고] 원전 안전을 위한 3가지 과제(최광식 교수님) file 관리자 2011.03.16 9152
80 [기사] 후쿠시마 쇼크 1년, 한국은....(동아 The Science, 2012.3.8자) 관리자 2012.03.08 9123
79 NURETH FELLOW, Prof. S.H Chang 관리자 2013.05.23 9116
78 성풍현 교수, [중도일보/ 중도TV] 신천식의 이슈토론 ' 원자력의 미래는 있는가?'(2018.03.28.) NQE 2018.04.02 9008
77 [취임] 한국원자력학회장에 장순흥 교수님 취임 관리자 2011.08.31 8917
76 [시론] 후쿠시마 원전이 드러낸 세가지 문제 file 관리자 2011.03.17 8907
75 [수상] 정용훈 교수 - 국제협력부문 수상(2014.2.14) 관리자 2014.02.10 8868
74 OLEV Demo (총장님 참석-2010.12.2) 관리자 2010.12.02 8795
73 [행사] 2017 NQe 학과 송년의 밤 개최 file NQE 2017.12.26 8544
72 [부임] 신임교원 임용(최성열 조교수) file NQE 2017.12.20 8544
71 사용후핵연료 설명서 1. 스위스 NQE 2017.09.01 8403
70 사용후핵연료 설명서 2. 네덜란드 NQE 2017.09.01 8142
69 [기사] 대학생활 이렇게 하세요.(동아일보) 관리자 2011.02.17 8113
68 [문화일보] "原電이 가장 안전·저렴.. 국민께 알리려 거리 홍보 나섰죠" - 카이스트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조재완 녹색원자력학생연대 대표 file NQE 2019.03.12 7833
67 아르곤국립연구소 장윤일교수님 "원자력의 현황과 전망" 특별강연 개최 (언론기사 첨부) file NQE 2019.01.28 7776
66 [2017년도 12월] 뉴스레터 NQE 2018.01.19 7722
65 [동아일보] “원자력을 살리자” 거리로 나선 KAIST 학생들 file NQE 2019.04.29 7696
64 카이스트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녹색 원자력 학생 연대' 결성 file NQE 2019.02.12 7634
63 환경 운동가 Michael Shellenberger,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방문… 미니 워크샵 개최 file NQE 2019.06.25 7581
» "원전 가짜뉴스 못 보겠어요" '핵인싸' 대학생들이 나섰다 file NQE 2019.04.25 7299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Next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