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원자력양자공학과

게시판

  • HOME
  • 게시판
  • 뉴스

뉴스

조회 수 5173 댓글 0

경제적인 친환경 4세대형

국내 전문가들과 방안 논의

오늘 대통령에게 지원 요청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이사회 의장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21일 서울 서초동 삼성전자 본사에서 3시간 동안 만찬을 하고 나오고 있다. 왼쪽부터 게이츠 의장, 최지성 삼성 미래전략실장, 한 사람 건너 이 부회장. 오른쪽 끝은 신종균 삼성전자 사장. [뉴스 1]


 ‘소프트웨어의 황제’로 불렸던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 겸 이사회 의장이 한국과 공동으로 친환경적이면서 경제적인 차세대 원자로 개발을 추진한다. 2008 MS사의 일선 경영에서 손을 뗀 그는 테라파워라는 에너지 벤처기업의 설립에 참여해 이사회 의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게이츠 의장은 21일 서울대 CJ인터내셔널하우스에서 KAIST 장순흥(원자력 및 양자공학) 교수와 박원석 한국원자력연구원 소듐냉각고속로(SFR) 개발사업단장 등과 만나 4세대 원자로 개발을 공동으로 추진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대통령직인수위원회 교육과학분과 위원으로 참여했던 장 교수는 기자와의 통화에서 “4세대 원자로 개발을 추진 중인 한국원자력연구원과 테라파워가 원형로(프로토타입)를 공동 개발하는 방안을 놓고 향후 3개월 정도 타당성을 집중 검토한 뒤 최종 결론을 내리기로 했다”고 말했다. 장 교수와 게이츠 의장은 22일 청와대를 방문해 박근혜 대통령을 면담하는 자리에서 이 같은 계획을 소개하고 정부 지원도 요청할 계획이다.


장 교수는 “미국과 한국 모두 차세대 원자로의 형태가 탱크형이고 연료도 금속(우라늄 합금)이어서 공동 개발에 나설 경우 개발 기간과 비용을 줄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테라파워 측은 2022년까지 600㎿급 원자로를, 한국은 2028년까지 15000억원의 연구비를 투자해 150㎿급 소형 원자로를 개발하는 것이 목표다.


게이츠 의장은 이날 오후 서울대 근대법학교육100주년기념관에서 열린 강연에서도 “빈곤·기후 변화 등 전 지구적 문제를 풀기 위한 기술을 고민하고 있다”며 “가난한 나라에 낮은 비용으로 에너지를 공급하기 위해서는 원자력 등 새로운 에너지 기술개발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다만 “원자력 에너지는 안전·폐기물의 문제가 있어 유일한 대안은 아니다”라며 “에너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선 소비 구조를 바꿀 수 있는 새로운 혁신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박근혜 정부가 추진하는 “창조경제를 어떻게 달성할 수 있는가”에 대한 질문도 나왔다. 게이츠 의장은 2007년 하버드대학의 졸업식에 이어 2008 1월 스위스 다보스 세계경제포럼에서 현대 자본주의를 비판하면서 소외된 계층을 배려하자는 의미에서 ‘창조적 자본주의’를 역설했었다. 참석자들에 따르면 게이츠 의장은 “한국은 빈곤한 국가에서 발전한 세계적으로 특별한 케이스이고 지금은 세계 최고 수준에 도달해 있다”며 “애플 같은 기업을 따라 하기보다 한국만의 고유한 길을 찾아야 한다”고 답변했다.


그러면서 기초과학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모방을 뛰어넘으려면 창조가 필요하다”며 “지식이 어디든 있지만 창조를 위해서는 이를 단순 사용하기보다 기본이 되는 기초적 지식이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1975년 하버드대를 자퇴하고 MS를 창업했던 게이츠 의장은 “창업을 위해 자퇴를 고민한다”는 한 서울대생의 질문에 “가능하면 추천하고 싶지 않다. 창의성은 지식 속에서 나오는 것이며 대학 생활에서 얻을 수 있는 것이 많다”고 조언했다. 이날 강연엔 미리 신청을 한 교수와 학생 300여 명만 참석했다.


한편 게이츠 의장은 이날 오후 서울 서초동 삼성전자 사옥을 방문해 이재용 부회장과 최지성 미래전략실장 등 삼성그룹 임원들과 만나 IT 현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고 만찬을 했다. 그는 일선 경영에서 물러나긴 했지만 회사의 장기 전략을 결정하는 MS 이사회의 의장직을 유지하고 있다. 오후 9시쯤 사옥을 나선 게이츠 의장은 이날 만남에 대해 “유익한 논의였다. 삼성과 MS 간의 협업에 대해 얘기했고 컴퓨팅의 미래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고 말했다. MS사의 새 운영체제인 윈도8에 대한 의견을 나눴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엔 “윈도8을 통해 얼마나 많은 혁신이 이뤄지고 있는지 얘기했고, 교육분야 등에서 삼성과 뭘 함께 할 수 있을지에 대해서도 논의했다”고 답했다.


◆소듐냉각 고속로=나트륨이라고도 불리는 소듐(Na)을 냉각재로 사용한다. 고속중성자에 의한 핵분열 반응으로 생산된 열에너지를 소듐냉각재로 전달해 증기를 발생시키고 이 증기로 터빈을 돌려 전기를 생산한다. 소듐냉각 고속로는 사용후 핵연료의 자체 재순환을 통해 우라늄 자원의 활용률을 지금보다 100배 이상 향상시킬 수 있다. 또 사용후 핵연료의 방사성 독성을 1000분의 1, 부피를 20분의 1로 감소시키는 장점이 있어 ‘4세대 원전’으로 분류된다. 현재 국제공동연구로 소듐냉각 고속로가 개발되고 있으며 2030년께 상용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정봉·이지상,  <빌 게이츠, 한국과 원자로 개발 추진>, 중앙일보, 2013-04-2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Michael Shellenberger] Energy for Peace, Prosperity and Nature (2017.10.11) file JINIT 2017.10.12 223
공지 [기사] 정용훈 교수, 신고리 5·6호기 두고 '팽팽'…탈원전이 능사일까 file NQE 2017.09.14 1356
공지 [보도] 성풍현 교수, 脫원전커녕 減원전도 안된다 file NQE 2017.09.11 1326
공지 [수상] 박사과정 이민재, 2017 International Conference on Neutron Scattering (ICNS 2017) 에서 Best Poster Award 수상 file NQE 2017.09.07 1344
공지 [영상] 정용훈 교수, 탈원전 해야하나? 할 수 있나? NQE 2017.08.17 2186
공지 조규성 교수, 라디오포비아와 탈원전 NQE 2017.07.28 3196
공지 [KBS 생생토론] 성풍현 교수, 탈원전 시대, 원자력의 미래는 (2017.07.07) NQE 2017.07.21 3052
공지 [뉴스포차] ‘문재인 정부 원전 정책’ 끝장 토론 (동국대 김익중 vs 카이스트 정용훈) file NQE 2017.07.21 3292
공지 [기고] 조규성 교수, 방사선 동위원소 및 방사선동위원소 회보 5/6월호 및 7/8호 NQE 2017.07.17 4326
공지 [수상] 석사과정 김채원, International Conference on Surface Modification Technologies 최우수 논문 수상 file NQE 2017.07.13 3069
공지 [수상] 조남진 교수, 미국원자력학회 "위그너 원자로물리학자상" 수상 file NQE 2017.07.06 3233
공지 [2017년도 2월] 학과장 인사-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에 관심을 가져주시는 여러분들께 NQE 2017.02.01 6709
175 윤종일 교수_ 원전버스특강 관리자 2012.06.19 4856
174 원자력·SW 고급인력 양성 팔 걷는다 (2010.2.10) file 관리자 2010.02.10 9011
173 원자력 산학연 기관·업체 KAIST에서 '한눈에' 관리자 2013.04.08 4942
172 우리학과학생 국제대학생눈조각대회에서 3위 입상/학부생 배정현, 김희정, 최다인, 정춘순 관리자 2014.01.09 5124
171 성풍현교수님,원자력안전위원으로 위촉 관리자 2007.05.04 6253
170 성풍현교수님 미국원자력학회의 인간요소분과의 회장으로 선출 관리자 2007.05.04 5186
169 성풍현 교수님-교육과학기술부 장관 표창장 수여(2009.5.21) 관리자 2010.02.01 5848
168 성풍현 교수, 한국원자력학회 수석부회장 선출 관리자 2014.09.11 4295
167 성풍현 교수, 원자력진흥위원회 위원으로 선출 file NQE 2017.02.01 3758
166 성풍현 교수, 미국원자력학회 Fellow 선정 file NQE 2017.06.16 3577
165 사용후핵연료 설명서 3. 스웨덴 NQE 2017.09.15 355
164 사용후핵연료 설명서 2. 네덜란드 NQE 2017.09.01 305
163 사용후핵연료 설명서 1. 스위스 NQE 2017.09.01 323
162 빌 게이츠가 가장 부러워하는 한국의 ‘그것?’ 관리자 2012.09.25 4412
» 빌 게이츠, 한국과 원자로 개발 추진 관리자 2013.04.23 5173
160 빌 게이츠 차세대 원자로 개발, 한국과 손잡았다 관리자 2012.08.20 5437
159 빌 게이츠 새 회사 테라파워! 한국 손잡나? 관리자 2013.01.15 4646
158 빌 게이츠 "교육, 인프라, 기술… 韓國 창조경제 기반은 탄탄" 관리자 2013.04.22 4882
157 백원필 박사, KAIST 자랑스런 동문상 수상 file NQE 2017.02.01 4480
156 박사과정 이태승 군, ICONE20 우수논문상 수상 (2012. 8. 2) 관리자 2012.08.17 607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