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원자력양자공학과

게시판

  • HOME
  • 게시판
  • 하이라이트

하이라이트

Extra Form

SBS    [취재파일] "원자력 에너지 중심이 최선"

기사입력 2014-12-24 09:22 | 최종수정 2014-12-24 14:19







초겨울부터 한파가 극성이다. 지난 18일 서울의 최저기온은 영하 13.2도까지 떨어졌다. 평년보다 10도 가까이 낮은 것으로 올 겨울 최강 한파다. 한파가 기승을 부리면서 전력수요 또한 급증해 지난 17일 전국의 전력 수요는 815만㎾까지 올라가 역대 최고치를 갈아 치웠다. 때 이른 한파에 전력당국은 긴장할 수밖에 없다.



"An Open Letter to Environmentalists on Nuclear Energy"

(
원자력 에너지에 대해 환경운동가에게 보내는 공개편지)



기후변화 재앙을 막고 생물의 다양성을 보존하고자하는 세계 각국의 환경보존 관련 학자 77명이 최근 환경운동가에게 공개편지를 보냈다.
(공개편지 보러 가기)



편지에서 학자들은 기후변화로 생물의 다양성과 인류의 생명이 위협받는 상황에서 환경운동가들이 단순히그린(Green, 녹색, 청정)’이라는 이상적인 생각에 사로잡혀 있지 말고 객관적이고 과학적인 근거와 현실성을 바탕으로 각각의 에너지를 잘 따져봐서 화석연료를 대체할 수 있는 에너지로 고려해 줄 것을 간곡하게 부탁했다.



그렇다면 이용 가능한 에너지 가운데 생물의 다양성을 보존하고 기후변화 재앙을 막을 수 있는 최선의 에너지는 무엇일까?



세상에
값이 아주 저렴하면서도 환경에 미치는 영향이 적고, 온난화를 일으키는 탄소를 배출하지 않고, 오염물질도 배출하지 않고, 100% 안전하고, 세계 어디에나 존재하고, 언제든지 필요한 만큼 충분히 얻을 수 있는 에너지가 있을까? 마치 공기처럼 누구나 어디서나 공짜로 원하는 만큼 무한정 이용할 수 있는 에너지가 있을까? 없다. 모든 조건을 이상적으로 만족시키는 에너지는 없다. 결국 에너지는 과학적인 사실에 근거해 여러 가지 장점과 단점을 따져 선택을 할 수 밖에 없는 것이다. 비록 특정 에너지가 단점이나 약점을 갖고 있다고 하더라도 타협을 할 수밖에 없다는 뜻이다.



학자들은 편지와 함께 공개한 논문에서는 현재 이용 가능한 석탄과 가스, 원자력, 바이오매스(biomass), 수력, 풍력, 태양열 등 7가지 에너지 가운데 어느 에너지가 이상적인 에너지 조건을 가장 많이 만족시키고 미래의 주 에너지원으로 가장 적합할지 평가했다(Brook and Bradshaw, 2014).



결론은 기후변화 재앙을 막고 생물의 다양성을 보존하기 위해서는 현재로서는 에너지 시스템을 원자력 에너지 중심으로 바꾸는 것이 최선이라는 것이다. 원자력 에너지에 대한 반대가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차세대 원자력 발전의 경우 폐기물을 완벽하게 재사용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안전 문제도 충분히 해결될 것으로 긍정적으로 전망했다.







 

학자들은 또 앞으로 풍력이나 태양열 같은 재생에너지가 생산하는 에너지의 양은 늘어날 수 있겠지만 비용이나 효율 같은 현실적인 문제점을 고려할 때 재생에너지를 현재 널리 사용 중인 화석연료를 대체할 수 있는 에너지로 생각하는 것은 매우 위험하다고 지적했다. 결국그린(green)’ 이라는 이상적인 생각만 할 것이 아니라 각각의 에너지에 대한 과학적이고 객관적인 사실과 현실성, 경제성을 고려할 경우 현재로서는 원자력 에너지가 화석연료를 대체할 수 있는 최선의 에너지라는 주장이다. 편지는 환경운동가나 환경단체가 이런 사실을 받아들이기를 공개적으로 요청한 것이다.



기후변화 재앙을 막기 위해 학자들이 원자력 에너지 확대를 공개적으로 주장한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지난해(2013) 미국 MITKerry Emmanuel 박사와 콜롬비아대학 James Hansen 박사 등 세계 최고의 기후 변화와 에너지 관련 학자 4명은 원자력 발전을 반대하는 환경정책 결정자들에게 공개편지를 보냈다. 학자들은 편지에서 기후변화는 인류가 죽느냐 사느냐가 달려 있을 정도로 중요한 문제라면서 정책 결정자들이 지금보다 안전한 원자력 에너지를 개발하고 원자력 발전소를 건설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해 줄 것을 요청했다.



특히 학자들은 편지에서 원자력 에너지를 제외하고 풍력이나 태양열 같은 재생에너지만으로는 급증하고 있는 에너지 수요에 결코 부응할 수 없다면서 현실적인 대안인 원자력 에너지를 계속해서 반대하는 것은 기후변화 재앙을 피할 수 있는 인간의 능력을 무력화시키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 현재 원자력 발전이 100% 완벽한 것은 아니지만 원자력 발전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위험은 화석연료 사용으로 인해 나타날 수 있는 기후변화 재앙에 비하면 매우 작은 것이라고 강조했다.



당시 공개편지는 CNN을 통해 소개됐고 Hansen 박사는 유튜브(Youtube)를 통해 적극적으로 주장을 알리기도 했다.(참고문헌 참조)





 

2011년 일본 후쿠시마 원전사고 이후 탈 원전 바람이 불었던 유럽도 지금은 상황이 조금 달라진 모습이다. 유럽연합이 2014년 발표한 유로피언 파일(European Files)에서 Alejo VIDAL-QUADRAS 유럽의회 부의장은원자력 에너지가 재생에너지인가?’라는 제목의 글에서 탄소배출을 줄이기 위해 화석연료 대신 원자력 에너지와 탄소 배출이 적은 다른 에너지를 함께 사용하는 것이 답이라고 강조하고 있다.(Alejo VIDAL-QUADRAS,2014) 후쿠시마 원전사고 이후 독일이 2022년까지 자국의 원자력 발전소를 폐쇄하기로 하는 등 유럽 각국의 입장이 서로 다른 경우도 분명 있지만 유럽연합의 전반적인 입장은 탈 원전이 아니라 기후변화를 막기 위해 원자력 에너지를 적극적으로 활용해야 한다는 것이다.



Alejo VIDAL-QUADRAS
유럽의회 부의장은 특히 앞으로 탄소배출을 줄이기 위해 재생에너지의 사용을 늘리는 것은 당연한 일인데 원자력 에너지 역시 재생에너지로 봐야 한다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 기후변화를 누그러뜨리고 탄소 배출이 없는 경제로 넘어가기 위해서 유럽연합은 원자력 에너지의 비중을 늘릴 수밖에 없다는 입장이다.



지난 10월 우리나라 총 발전전력량은 4 99GWh(기가와트시). 이 가운데 원자력 발전이 생산하는 전력량은 1 3,016GWh으로 전체 전력량의 32%를 차지하고 있다(자료: 한국전력공사 전력통계속보).



원자력 에너지에 대해서는 역사적으로 찬반 논란이 있다. 당연히 학자들의 공개편지나 유럽연합의 입장과 다른 의견을 가진 사람이나 단체가 얼마든지 있을 수 있다. 기후변화나 생물 다양성 보존 학계에서 이름을 얻은 학자들이 자신들의 명성을 이용해 위험한 원자력 에너지를 끌어들이려 한다고 비판하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하지만 기후변화 재앙을 막을 수 있도록 탄소를 배출하는 화석연료 대신 다른 에너지를 찾아야 한다는 데는 의견을 같이 하는 경우가 많다. 현재 우리나라 발전량의 30% 이상을 차지하고 있고 기후변화 재앙을 막기 위한 여러 가지 대안 가운데 하나일 수 있는 원자력 에너지에 대한 고민과 건강한 토론이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
참고문헌>



* Brook B. and C. Bradshaw, 2014: Key role for nuclear energy in global biodiversity conservation. Conservation Biology doi:10.1111/cobi.12433.



* Alejo VIDAL-QUADRAS, 2014: The Issue of Nuclear Energy: a Renewable Energy? The European Files, Climate and Energy :What strategies for Europe.



*
환경 보존 학자 공개편지(2014)

http://bravenewclimate.com/2014/12/15/an-open-letter-to-environmentalists-on-nuclear-energy/



*
기후변화 및 에너지 학자 공개편지(2013)

http://edition.cnn.com/2013/11/03/world/nuclear-energy-climate-change-scientists-letter/





안영인 기자 youngin@sbs.co.kr


기사 자세히 보러가기 :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oid=096&aid=0000347795&sid1=001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성풍현 명예교수, 국제원자력학회연합회 의장으로 선출​ file NQE 2021.01.04 14424
공지 [수상] 최승규(윤종일 교수님 연구실) KRS(한국방사성폐기물학회) 2020 우수논문상 수상 file NQE 2020.12.18 14444
공지 [수상] 박지혜(최성열 교수님 연구실),JNFCWT(방사성폐기물학회지) 2020 우수 연구상 수상 file NQE 2020.12.14 15778
공지 [수상] 강도규(최성열 교수님 연구실),JNFCWT(방사성폐기물학회지) 2020 우수 연구상 수상 file NQE 2020.12.14 14919
공지 [수상] 윤석주(최성열 교수님 연구실),JNFCWT(방사성폐기물학회지) 2020 우수 연구상 수상 file NQE 2020.12.14 14476
공지 [수상] 김형빈(최성열 교수님 연구실), NAT 2020학회 우수 연구 학생상 수상 file NQE 2020.11.30 15442
공지 [수상] 정영은(임만성 교수님 연구실), 2020 차세대 국제여성과학기술인 캠프 연구발표 1위 수상 file NQE 2020.11.17 16586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성풍현 명예교수 정년기념 Lecture file NQE 2020.11.17 18862
공지 [수상] 이수정(류호진 교수님 연구실), 한국분말야금학회 2020년 추계학술대회 신한다이아몬드 우수발표 논문상 file NQE 2020.11.13 17168
공지 [수상] 정승혁(류호진 교수님 연구실), 한국분말야금학회 2020년 추계학술대회 제3회 회가내스상 대상 file NQE 2020.11.13 17474
공지 [2020 새내기 학부생을 위한 원자력및양자공학과 가을학기 학과설명회 안내] file NQE 2020.11.10 17725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조용흠 박사(윤종일 교수님 연구실), 지하수 및 해수 환경에서 플루토늄의 이동을 촉진시키는 화학종 규명 file NQE 2020.10.12 19056
공지 [2020 궁극의 질문 강연회] 핵에너지를 이용한 2차 전지를 만들 수 있는가? -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이정익 교수 file NQE 2020.10.08 21607
공지 [수상] 황재홍(조승룡 교수님 연구실), 한국의학물리학회 추계 학술대회 포스터부문 수상 1 file NQE 2020.10.07 19354
공지 [수상] 이서영(조승룡 교수님 연구실), 한국의학물리학회 추계 학술대회 우수연구상 수상 1 file NQE 2020.10.07 19571
공지 [수상] 신지호(장창희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9 22528
공지 [수상] 정영은(임만성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4 21921
공지 [수상] Xuan Ha Nguyen(김용희 교수님 연구실), 한국원자력학회 2020 춘계학술발표회 우수논문상 file NQE 2020.09.04 21957
공지 [수상]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김채원 학생, 한국원자력학회 퀴리상 수상 file NQE 2020.09.04 21826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최원호 교수, 교수협의회 회장으로 부임 file NQE 2020.08.24 23131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성충기 신임교원 Interview file NQE 2020.08.24 23959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원자력 및 방사선 안전 역량강화 여름학교 개최 file NQE 2020.08.10 22691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조규성 교수, 환경주의 생물학자 저서 ‘WHY 원자력이 필요한가’ 번역 file NQE 2020.05.26 24098
152 [수상] 박사과정 이윤희, 한국원자력학회 2013년도 추계학술발표회 학생/청년 competition session에서 최우수 논문상 수상 관리자 2014.07.28 13973
151 KAIST에 핵비확산 전문인력 양성센터 설립 관리자 2014.04.16 13965
150 과기부, 원자력 국제회의에 대표단 파견 관리자 2007.05.04 13963
149 [출간] '공학이란 무엇인가' 성풍현 외 카이스트 교수 18명 관리자 2013.09.17 13950
148 구미시 온라인전기자동차(OLEV) 시범사업 형태 상용화 관리자 2013.08.13 13917
147 빌 게이츠 차세대 원자로 개발, 한국과 손잡았다 관리자 2012.08.20 13900
146 [성풍현 교수] 고준위방폐물 기본계획, 차질 없이 이행돼야 file NQE 2016.06.01 13866
145 [방송] 핵안보 정상회의 직후 TV 대담 (패널 임만성) 원보라 2012.03.29 13827
144 2013 IEEE Nuclear Science Symposium(NSS) Program Chair 조규성 교수 관리자 2013.11.07 13812
143 류호진 교수, 금속 칵테일로 핵융합에 사용가능한 신소재 개발 NQE 2017.05.30 13796
142 [기고/박종배] 원전과 신재생에너지는 상호보완적 관계로 봐야(동아일보,2012.3.8자) 관리자 2012.03.08 13788
141 한국원자력학회국제저널 SCIE에 등재 관리자 2007.05.04 13754
140 2014 Westinghouse 장학금 전달식 관리자 2014.03.24 13737
139 최성민 교수님, 교과부 2010년 기초연구우수성과 선정 file 관리자 2010.10.27 13730
138 최성열 교수, IYNC Early Career Award 수상 file NQE 2018.03.21 13691
137 박사과정 이태승 군, ICONE20 우수논문상 수상 (2012. 8. 2) 관리자 2012.08.17 13642
136 [행사] UAE 칼리파대학 원자력공학과 방문단 일행 KAIST에서 원자력현장실습 수행 관리자 2011.08.12 13627
135 [수상] 박사과정 이민재, recieved an Outstanding Poster Award file NQE 2016.10.11 13588
134 [수상] 조승룡 교수, 2017년 공과대학 기술혁신포상 수상 file NQE 2017.12.20 13580
133 [기사] KAIST, 온라인 전기차 상용화 성큼..(디지털 데일리, ETEWS 2012.06.20) 관리자 2012.06.20 13557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7 Next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