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원자력양자공학과

게시판

  • HOME
  • 게시판
  • 하이라이트

하이라이트

Extra Form

우리학과의 임춘택교수가 매주 한차례 KAIST와 국회 사무처에서 주최하는 `최고위 미래전략과정`에서 강의한 내용이 YTN뉴스 및 신문매체에서 보도 되었다.



다음은 보도관련 내용과 링크 주소이다.



YTN 보도

임춘택 KAIST 미래전략대학원 교수가 우리나라 산업이 갈 길은 선진국이 주도하고 있는 의료와 바이오 등 5대 전략산업이라고 강조했다.



임 교수는 지난 4일 열린 국회 최고위 국가미래전략과정의 강연자로 나서 의료와 바이오, 에너지와 환경, 안전산업, 지식서비스, 항공우주 산업을 육성해야 한다고 발표했다.


, 지금 시대에는 아이디어나 특허, 디자인 같은 창조력이 특히 중요하다며 이런 요소가 기업의 경쟁력을 좌우한다고 밝혔다. 


출처: http://www.ytnscience.co.kr/program/program_view.php?s_mcd=0082&s_hcd=&key=201307181549565837




 
아주경제 이재영 기자= "우리나라가 앞서나가고 있는 기간산업의 미래전략은 IT융합이 핵심이다."


임춘택 카이스트 미래전략대학원 교수는 12 '2013+10 창조경제를 위한 미래전략 심포지움'에서 국내 기간산업의 세계시장 선도를 위해 IT융합에 집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임 교수는 "전자, 기계, 조선해양, 석유화학, 철강의 5대 기간산업은 우리나라가 독일, 일본과 더불어 세계적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다" "이 분야의 미래 대응은 '기술 창조전략'을 해야 한다. IT융합을 기반으로 기술사상을 창조해야 한다"고 말했다. 여기서 '기술사상'이란 발명과 디자인 등을 의미한다.



임 교수는 이날 현재 우리나라가 앞서가는 기간산업과 선진국이 주도하고 있는 전략산업을 구분해서 각각 미래전략을 제시했다. IT융합은 전자를 위한 것이다.


후자의 전략산업은 의료·바이오, 에너지, 안전, 지적서비스, 항공우주 등이다. 이들 전략산업에 대한 미래전략으로는 민관협동이 제시됐다. 


임 교수는 "민관협동으로 시장형성과 혁신, 수출을 주도해야 한다"면서 "사실상 정부 주도로 5대전략 산업에 대한 20년 정도 꾸준한 투자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출처: http://www.ajunews.com/common/redirect.jsp?newsId=20130412000267




전자신문 보도: "창조경제 신풍경, 미래를 공부하는 국회의원들"



새로운 미래를 준비하기 위한 국회의원과 고위 공무원의 학업 열기가 뜨겁다. ICT와 과학기술 등 창조경제에 걸맞은 미래 전략 수립에 앞장서겠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지난 4일 오전 7 30분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의원회관 소회의실에는 여야당을 가리지 않고 의원들과 국장급 이상 고위 공무원이 모였다. 매주 한차례 KAIST와 국회 사무처에서 주최하는 `최고위 미래전략과정`을 듣기 위해서다.



1기 최고위 미래전략과정은 지난 5 30일 첫 강좌를 시작했다. 국회의원과 국회 고위직 공무원 대상으로 지식 융합 시대를 맞은 미래 발전상을 전망하고 대응 전략을 모색하자는 취지다.



5강 주제는 `미래변화 7개 요소와 대한민국 신산업 전략`이다. 임춘택 KAIST 미래전략대학원 교수(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부교수)가 강연을 맡았다. 임 교수는 `사회·기술·환경·인구·정치·경제·자원(STEPPER)` 등이 미래를 변화시키는 요소로 제시했다. 그는우리나라 산업이 갈 길은 현재 선진국이 주도하고 있는 세계적 5대 전략산업이라며의료·바이오, 에너지, 안전, 지식서비스, 항공우주(MESIA) 등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미래전략 과정은 단순히 미래전문가가 국회의원에게 가르치는 수업시간이 아니다. 강연이 끝나고 질의 응답과 토론 시간이 이뤄졌다. 임 교수가 우리나라 미래 전략으로 내세운 `아시아 지식재산 허브 구축`에 대해 정병국 의원(새누리당)미국처럼 우리나라가 특허 소송이 현실화되기 위해 어떤 시스템 변화가 필요한가라고 물었다.



이에 대해 임 교수는사법부에서도 세계 트렌드에 맞춰 개혁이 필요하다특허법원 내실화, 변리사 권한 강화 등이 방법이 될 것이라고 답했다. 이병길 국회 사무차장은 국가 연구개발(R&D) 예산 투자 방향과 수요에 대해 논의했다. 


1시간 30분 과정이 끝난 이후에도 미래 전략에 궁금증을 가진 의원들은 자리를 떠나지 않았다. 임 교수와 미래 주력 산업을 위해 정치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토론했다. 서기호 의원(진보정의당)국회의원들이 정치·경제 등 당장 닥친 문제에만 초점을 맞추는 경향이 있다 “KAIST와 함께 나라의 내일을 준비하는 미래 전략에 대해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소감을 밝혔다.



미래전략과정을 총괄하는 이광형 KAIST 미래전략대학원 교수는창조경제 시대에 맞춰 새로운 미래를 대비하려는 의원들이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미래 전략 구축에 정치적 지원이 뒷받침 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래전략과정은 의원 46명과 고위직 공무원 22명이 참여하고 있다.



출처: http://www.etnews.com/news/economy/education/2795266_1491.html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조규성 교수, 환경주의 생물학자 저서 ‘WHY 원자력이 필요한가’ 번역 file NQE 2020.05.26 113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노희천 명예교수 정년기념 Interview file NQE 2019.12.10 6316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박사과정 조용흠, 두산중공업 장학생 선발 file NQE 2019.12.04 6651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류호진 교수, 방사성 요오드 처분 신소재 기술 개발 file NQE 2019.11.29 6308
공지 [이달의 연구성과] 인공신경망을 통한 핵융합플라즈마 자기장 재구성 기법 개발 – 김영철 교수 연구팀 file NQE 2019.11.26 7132
공지 NQe Image Contest 2019 수상결과 file NQE 2019.11.25 6542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2019 Distinghished Lecture Series 개최 … Prof. Gary Was (University of Michigan) 강연 file NQE 2019.11.06 6568
공지 "탈원전·입시제도 개편, 빈대 잡으려 집 태우는 꼴" -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장순흥 명예교수 NQE 2019.11.01 6460
공지 [이달의 연구성과] Evolution of magnetic Kubo number of stochastic magnetic fields during the edge pedestal collapse simulation - 김영철 교수 file NQE 2019.10.08 6252
공지 [이달의 연구성과] Backprojection Filtration Image Reconstruction Approach for Reducing High-Density Object Artifacts in Digital Breast Tomosynthesis - 조승룡 교수 file NQE 2019.10.08 6492
공지 [이달의 연구성과] Emergence of New Density–Strength Scaling Law in 3D Hollow Ceramic Nanoarchitectures - 장동찬 교수 file NQE 2019.10.08 6461
공지 KAIST 원자력및양자공학과 최원호 교수, 한국진공학회 플라즈마 학술상 수상 file NQE 2019.08.24 6563
공지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조성오 교수 , 2018년 KAIST 대표 R&D 연구성과 10선 선정 file NQE 2019.04.23 10544
공지 하재민 박사과정 (최성민 교수 연구실) Nano Letters에 속표지 논문 게제 file NQE 2019.04.23 10343
309 "녹색원자력학생연대 응원"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동문회장 송기찬 박사 방문 file NQE 2019.10.17 1857
308 "원자력 우리가 세계1등… 탈원전 왜 하나 " -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장순흥 교수 file NQE 2019.10.17 1679
307 "원전 가짜뉴스 못 보겠어요" '핵인싸' 대학생들이 나섰다 file NQE 2019.04.25 5429
» '미래변화 7대요소와 대한민국 신산업전략' 임춘택 교수 강연 뉴스 및 신문 보도 관리자 2013.08.13 10641
305 '원자력 석학' 장순흥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교수, 정년기념 Lecture 개최 file NQE 2019.10.16 3464
304 '이동식 해상 원전' 개발 나설 때 관리자 2010.11.15 9706
303 2010 KAIST 기술혁신포상 표창-노희천 교수님(2010.12) 관리자 2011.01.04 11918
302 2012 SNPP 국제포럼 (2012. 4. 9 ~ 4. 10) admin 2012.07.13 9870
301 2013 IEEE Nuclear Science Symposium(NSS) Program Chair 조규성 교수 관리자 2013.11.07 10037
300 2014 Westinghouse 장학금 전달식 관리자 2014.03.24 9813
299 2017년 KAIST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동문회 정기총회 개최 file NQE 2017.06.01 8696
298 2018 KAIST NQe 인턴십 수료 file NQE 2018.08.09 10404
297 2018년 원자력및양자공학과 Distinguished Lecture Series 개최 (Enrico Zio, 밀라노공과대학교 교수) 1 file NQE 2018.11.14 4383
296 2019 NQe Summer Research (07.01 - 08.02) file NQE 2019.08.06 2070
295 2019 제 1회 NQe 'N'행시 대회 (접수마감) 33 file NQE 2019.04.08 3452
294 2019 제 2회 NQe 'N'행시 대회 (마감) 11 file NQE 2019.06.03 5761
293 41회 한국의학물리학회 우수 포스터상 수상(석사과정 민종환 학생) 관리자 2010.11.05 11168
292 5년 만에 한국 찾은 빌 게이츠 "새로운 원자력 파트너, 한국에서 찾는다" 관리자 2013.04.22 12672
291 A Book Chapter 13 (by Prof. N.Z.Cho) achieves a high record of 4,000 downloads 관리자 2014.06.23 1004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 Next
/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