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원자력양자공학과

게시판

  • HOME
  • 게시판
  • 뉴스

뉴스

조회 수 6663 댓글 0

꿈의 신소재 탄소나노튜브 KAIST서 산업화기술 개발 [중앙일보]


탄소나노튜브는 반도체 소재인 실리콘을 대신하고, 수소 에너지를 저장하는 용기로도 가장 좋은 소재로 꼽힌다. 그만큼 전기적.기계적인 특성이 뛰어나 '21세기 꿈의 신소재'로 불린다.


탄소나노튜브를 산업현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제품으로 만들려면 고체상태인 탄소나노튜브를 용매에 녹여야 한다 

그러나 이 소재는 수용액에 들어가면 서로 뭉쳐버리는 성질이 있어서 산업현장에 응용하기는 어려웠다.

한국과학기술원(KAIST) 최성민 교수팀은 바로 이 같은 난제를 해결하는 기술개발에 성공했다. 탄소나노튜브를 수용액에서 골고루 분산시키는 기술을 발견한 것이다.

최 교수팀은 이 새로운 기술을 재료과학 분야 최고권위지인 '어드밴스드 머티어리얼' 최근호에 게재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논문은 미국 화학회에서 가장 주목받는 연구인 '하이라이트 연구'로 선정됐다. 연구의 주요 내용은 특허출원됐다.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탄소나노튜브가 서로 뭉치는 것은 물을 밀어내려는 성질과 자기들끼리 서로 끌어당기는 힘이 너무 큰 탓이었다.
           

최 교수팀은 탄소나노튜브 한 가닥에 계면활성분자를 골고루 입혀서 수용액 내에서 한 가닥으로 균등하게 존재하도록 했다. 계면활성 분자는 세제의 주성분이다. 이렇게 얻은 탄소나노튜브는 냉동건조 등의 과정을 거치면 다양한 유기용매에도 쉽게 녹는 특성을 띠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 교수는 "계면활성분자와 반응한 탄소나노튜브는 안정적으로 다른 분자소재와 섞일 수 있어 새로운 기능의 나노소재도 개발할 수 있다"고 말했다.

 

심재우 기자 중앙일보 2007.05.20 18:39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박상후 연구교수, 플라즈마물리학 신진과학자상 수상 file NQE 2018.05.09 398
35 김영철 교수, 과학동아 12월호 특집기사: 핵융합 file 관리자 2014.12.04 7586
34 2010 KAIST 기술혁신포상 표창-노희천 교수님(2010.12) 관리자 2011.01.04 8157
33 임춘택 교수-인구 기반 국가전력이 필요하다.(경향신문) 관리자 2010.12.30 6037
32 정용훈 교수-"원자력의 날" 국무총리표창 수상 관리자 2010.12.27 8607
31 NQe 교수님들-Khalifa 대학 방문(2010.12.12-14) 관리자 2010.12.22 7983
30 OLEV Demo (총장님 참석-2010.12.2) 관리자 2010.12.02 5416
29 '이동식 해상 원전' 개발 나설 때 관리자 2010.11.15 6150
28 [美타임지]KAIST 온라인전기차 세계 최고 발명품으로 선정 관리자 2010.11.15 6675
27 한국방사성폐기물학회 우수발표논문상 수상(박사과정, 김봉영) 관리자 2010.11.10 7738
26 [이투데이]UAE 원전기술 한국인이 책임진다.(오피니언 009면-2010.11.3) file 관리자 2010.11.05 7208
25 41회 한국의학물리학회 우수 포스터상 수상(석사과정 민종환 학생) 관리자 2010.11.05 7537
24 최성민 교수님, 교과부 2010년 기초연구우수성과 선정 file 관리자 2010.10.27 6881
23 KAIST 교수가 사막으로 간 까닭은? 관리자 2010.10.14 6139
22 이건재 교수님, 대통령 표창장 수여(2010.8.31) 관리자 2010.09.16 6683
21 조성오 교수님, Jr. of Nanoscience Letters 편집위원 선정(2010.9) 관리자 2010.09.14 6362
20 장순흥 교수-KNS 수석부회장 선출(2010.9.1) 관리자 2010.09.14 9457
19 학부생 유지현 군, 교과부 장관상 수상(2010.6.4) 관리자 2010.06.17 8470
18 KAIST 교수들, 사막에 가다.(최광식 겸직교수-에너지경제신문,ee 칼럼) file 유남희 2010.06.10 7719
17 Safety comes first in nuclear power industry (Korea Hearld, May 27, 2010) file 관리자 2010.06.09 6259
16 원자력·SW 고급인력 양성 팔 걷는다 (2010.2.10) file 관리자 2010.02.10 10325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Next
/ 12